• 북마크
트럭뉴스

트럭종합뉴스

현대차,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 누적 주행 100만 km 돌파

회원사진
최고관리자
2021.09.15 21:48 42 0 0

본문

-지난해 7월 스위스로 첫 선적 이후 총 46대 수출해 종합 누적거리 100만 km 달성

-이산화탄소 배출 전혀 없어 동급 디젤 트럭 대비 약 630톤의 저감 효과 거둬

- 지난 5월, 신규 디자인과 상품 라인업 추가해 상품성 강화한 21년형 모델 출시

- 독일, 네덜란드 등 다양한 유럽 시장에 수소전기트럭 출시할 계획

eb3a8960a32ebb40e4108ec9f9a7c052_1631710034_2203.png

 

현대자동차가 글로벌 수소전기 상용차 시장을 이끌어 갑니다!


현대자동차는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이 스위스에서 종합 누적거리 100만 km를 돌파했다고 2일(금) 밝혔다.


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현대차가 세계 최초로 양산한 대형 수소전기트럭으로 지난해 7월부터 현재까지 약 11개월간 총 46대가 스위스로 수출됐다.


주행 중 이산화탄소 배출이 전혀 없는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동급 디젤이 1km당 0.63kg의 이산화탄소를 배출한다고 가정했을 때, 지난 11개월 동안 스위스 전역에서 약 630톤 이상의 이산화탄소를 저감한 효과를 거뒀다.

eb3a8960a32ebb40e4108ec9f9a7c052_1631710072_5491.png 

마크 프라이 뮐러(Mark Freym?ller) 현대수소모빌리티(HHM) 대표는 “오는 2025년까지 총 1,600대의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이 스위스를 누비게 될 것”이라며, “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세계 각국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으며, 독일이나 네덜란드 등 다양한 유럽 국가에 추가로 진출할 계획이다”라고 말했다.


한편, 현대차는 지난 5월 새로운 디자인과 라인업을 추가해 상품성이 강화된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을 선보였다.


▲직선적이고 굵은 V자 형상의 크롬 장식과 입체적인 메쉬 패턴을 적용한 라디에이터 그릴 ▲운전석 에어백을 기본적용 ▲조향제어 시스템(MAHS, Motor Assist Hydraulic Steering) ▲새롭게 추가된 6x2 샤시 등을 자랑하는 21년형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올해 말까지 총 140대가 스위스로 수출될 예정이다

eb3a8960a32ebb40e4108ec9f9a7c052_1631710110_2123.png
 

0
로그인 후 추천 또는 비추천하실 수 있습니다.

댓글목록 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